동행복권파워볼 실시간

동행복권파워볼
+ HOME > 동행복권파워볼

햄버거하우스로투스홀짝

똥개아빠
06.03 03:07 1

*¹골든스테이트 2007-08시즌 승률 58.5% 서부컨퍼런스 9위, 피닉스 2008-09시즌 승률 56.1% 9위, 덴버 2017-18시즌 승률 56.1% 9위 플레이오프 진출 햄버거하우스 실패. 2000년대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전장의 로투스홀짝 치열했던 순위 다툼을 잘 보여준다.
빈스카터(2000-01시즌vs PHI) : 114득점 FG 37.6% 3P 37.5% 햄버거하우스 로투스홀짝 FT 72.2%

로투스홀짝 3위필라델피아(4/16 햄버거하우스 vs BKN) : FG 56.1%(마진 +22점 승리)

뉴욕의에메랄드빛 청사진은 햄버거하우스 악몽으로 마무리되었다. 시작부터 꼬였다. 2017-18시즌 65패를 갈아 넣었음에도 드래프트 전체 3순위 지명권 획득에 머물렀다. 사실상 윌리엄슨 드래프트였음을 로투스홀짝 떠올려보자. 2~3순위 지명권 가치는 확연하게 떨어졌다. 케빈 듀란트, 카이리 어빙, 카와이 레너드 등 FA 최대어들도 뉴욕을 외면했다. 듀란트와 어빙이 지역 라이벌 브루클린을 선택한 것도 상징적인 장면이다.
햄버거하우스 로투스홀짝
한심했던공격 코트 성과를 둘러보자. 햄버거하우스 100번의 공격 기회에서 득점 기대치를 의미하는 오펜시브 레이팅(ORtg) 수치 104.0, 야투 성공 대비 어시스트 점유율(AST%) 52.5%, 3점슛과 자유투에 보정을 가한 슈팅 효율성 지표인 TS%(True Shooting%) 수치 52.9% 모두 최하위에 머물렀다. 설상가상으로 에이드 득점원 유형 선수가 없었던 탓에 접전 승부 경쟁력조차 형편없었다. 각종 코믹한 상황이 연출되었던 역전패들을 떠올려보면 이해가

"지금나는 평화롭습니다. 당신들과 함께한 햄버거하우스 시간은 너무도 행복했습니다"
시버는 햄버거하우스 완벽주의자이자 대단한 노력파였다. 언제나 엄청난 훈련량을 소화했으며, 항상 타자들의 장단점을 분석한 노트를 가지고 다녔다. 명예의전당 포수 칼튼 피스크는 그와 호흡을 맞춰보고 나서 "육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나 이렇게 준비가 완벽한 선수는 보지 못했다"며 감탄했다.
시즌막바지 햄버거하우스 노동절(Labor Day)에 벌어진 컵스와 신시내티의 경기는 두 오랜 라이벌의 마지막 맞대결이었다. 당시 신시내티의 감독이었던 매튜슨은 브라운과의 마지막 경기를 위해 일부러 마운드에 올랐다. 경기가 끝난 후 승리를 거둔 매튜슨과 패전투수가 된 브라운은 긴 악수를 나눴다. 두 투수 모두의 메이저리그 마지막 등판이었다.

DEN: 13득점 FG 21.7% 3P 0.0%(0/6) FT 75.0% 코트 햄버거하우스 마진 -4.2점
득점 햄버거하우스 : 103.5점(30위) ORtg 105.6(27위)

햄버거하우스로투스홀짝

연관 태그

댓글목록

파닭이

안녕하세요o~o

유승민

함께 공유해서 좋았습니다~

이쁜종석

언제나 좋은 글 감사합니다ㅡㅡ

김봉현

정보 감사합니다~~

알밤잉

자료 감사합니다^^

실명제

햄버거하우스 정보 감사합니다.

수퍼우퍼

좋은글 감사합니다~

정용진

안녕하세요ㅡㅡ

갈가마귀

잘 보고 갑니다

이영숙22

고민했는데 감사합니다^~^

독ss고

좋은 자료 감사합니다^^

토희

자료 잘보고 갑니다o~o

배털아찌

좋은 자료 감사합니다...

김정필

정보 잘보고 갑니다.

바람마리

너무 고맙습니다...

정말조암

정보 감사합니다^~^

고고마운틴

햄버거하우스 정보 잘보고 갑니다~

김봉현

햄버거하우스 정보 감사합니다^~^

나대흠

잘 보고 갑니다^~^